본문 바로가기
여행 레저/음식점

청라 장어마을 장어구이 맛집 김포 촌장골 당진 인주 아산정, 강화도 장흥장어숯불구이

by sk난아연 2021. 10. 23.
반응형

청라에 장어마을이라는 상호를 가진 장어 맛집이 최소 두 군데 있다.

한 곳은 청라 환경생태공원 지나 있는 청라 풍천장어마을이라는 곳으로 꽤 넓은 곳이다.

그리고 다른 한 곳은 청라 호수공원 옆에 있는 청라 5단지 장어마을이다.

둘 다 청라 장어구이 맛집이다.

여담이지만 루원 장어마을이라는데도 있다.

루원은 청라가 아니니까 빼자.

처음 청라에 이사왔을 때 집 앞에 장어집이 있길래 다녀왔었다.

상가단지 외곽에 위치해 있어서 탁 트인 시야를 보면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곡이라 마음에 들었던 곳이다.

다만 왠지 좀 비싸다는 느낌적인 느낌을 받았고 바닷가에 위치한 청라 풍천 장어마을 가격이 더 저렴한 것 같아서 그곳을 단골로 다녔었다.

그런데 며칠전에 가서 보니까 그건 나의 착각이었던 듯하다.

꽤 많이 갔는데 정작 두 곳 다 포스팅을 했던 적이 없기에 부랴부랴 작성 중이다.

사실 이 사진은 첫 방문 때 찍은 사진이다.

손질에 초벌까지 되어서 서빙되었다.

덕분에 빠르게 맛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한국인은 쌈이지.

장어 집이라면 어디나 나올법한 밑반찬.

그런데 이 파김치 정말 맛있었던 기억이 난다.

그러고 보니 청라 풍천 장어마을에서는 이런 죽이 안 나왔던 것 같은데...

장어구이집을 가면 항상 맛보는 메뉴가 있는데 바로 장어탕이다.

장어야 어차피 실장어 잡아다가 양식한 장어들이니 맛이야 거기서 거기지만 장어탕이야말로 장어 식당의 실력을 볼 수 있는 메뉴다.

걸쭉한 맛에 장어의 풍미가 느껴진다.

바닷가 장어마을 식당은 장어탕을 테이크 아웃하면 냉동된 것을 준다.

며칠 전에 장인어른 드리려고 테이크아웃을 하려 했는데 장어탕이 다 팔렸다기에 정말 3년 만에 집 앞 장어마을을 다시 찾았다.

이곳은 냉동이 아닌 국통에 끓여두었던 장어탕을 그 자리에서 포장해준다.

어떤 방식이 좋을지는 사실 뭐 중요하지 않다.

다만 그날 빠르게 장어탕을 데워 먹고 싶다면 호수공원 장어마을 장어탕이 편하고, 장기 보관을 해두고자 한다면 바닷가 장어마을의 장어탕 포장이 편할 것이다.

 갯장어 가격이 500g에 4만 원 반면에 더 비쌀 것 같은 고창산 민물장어 500g은 25000원.

1kg 49000원이면... 어라? 청라 호수공원 옆 장어마을 장어구이가 바닷가 장어마을 보다 저렴하네?

청라 장어마을032-563-5436 주소:인천 서구 청라동 105-137


[김포 맛집] 촌장골 장어구이. 강화보다 맛있다. 싸다!

강화도 갯장어를 먹을 때 처가 한마디 거들었다. 넘 비싸다고.

어차피 갯장어 건 민물장어 건 별 맛의 차이를 느낄 수 없다면, 훨씬 싼 장어가 낫지 않을까? 라면서 김포에 단골로 가는 장어집이 있다는 걸 그 비싼 갯장어 다 먹고 나서 말하다니 -_-;;;

김포 고촌에 있는 촌장골 장어구이집은 2인분 (1 kg)에 7만 4천 원이다. 갯장어에 비하면 거의 반값이다.

김포 촌장골 장어구이

(참고로, 신월동에 있는 여자만 장어구이는 그보다 더 싸다던데...)

맛은 촌장골 장어구이집이 좋다더이다.

A 촌장골 장어마을 031-985-4331 장어 | 상세 경기 김포시 고촌읍 신곡리 397-4

촌장골 장어마을 풍천장어집.

장어가 거대하다.

정갈해 보이는 밑반찬.

양은 도시락통에 파채와 간 김치가 같이 나온다.

 


우리 가족은 장어를 참 좋아하는데요.

그런데 장어가 좀 비싸잖아요^^;

그래도 꿋꿋이 잘 먹고 다닙니다.^^;

다 먹고살려고 돈 버시잖아요?

아냐? 나만 그래? 나만 돼지야?

엄마 산소에 들렀다가 식사 때가 돼서 뭘 먹을까 고민하다가 이정표에 인주 장어마을이라고 보이길래 무작정 갔어요.

여기저기 둘러보며 장어마을을 둘러보다 보니 아산정이라는 식당이 특색 있어 보여서 아산 정으로 결정했어요.

아산정은 본관과 별관이 있는데요.

별관은 소고기 구이집이에요.

본관은 장어 전문점입니다.

제가 정한 거 아니고 그렇게 써져 있었어요.

당진 인주 장어 맛집

식당에 들어서면 정원이 먼저 눈에 들어와요.

아산정 메뉴판은 아래와 같아요.

가격이 착하진 않지만 보통 이 정도 가격이죠.

장어구이 76000원이고 장어정식은 1인당 33000원. (옛날 글 옮기는 중이라 가격이 다릅니다.

이 가격은 아마 2015년 가격인 듯)

저희는 장어정식을 시켰어요.

장어 뼈 튀김이 먼저 나와서 심심치 않게 해 주었습니다.

밑반찬부터 맛있네요.

장어정식의 장어는 소금구이와 양념구이 둘 다 나와요.

맛?

국산 장어는 사랑입니다.

아산정 전화번호 : 041-533-9955 장어 | 충남 아산시 인주면 문방리 120-3 


[강화도 맛집] 장흥 장어 숯불구이. 강화도에 왜? 장흥 장어?

강화도 갯장어 구이를 먹고 싶었는데, 밤새 낚시하고 피곤하기도 해서 대충 인산 낚시터에서 가까운 장어구이집을 폭풍 검색했다.

그런데 웬걸? 강화도에 장흥 숯불 장어 장어구이집이 내비게이션에 떴다.

뭐 어쨌든 장어는 장어니까.라고 생각하고 갔는데...

순간 든 생각!

A 장흥 숯불 장어 전화번호 : 032-937-9589 주소 인천 강화군 길상면 장흥리 268-4

"아~ 맞다~ 강화도에 초지대교 근처에 장흥저수지가 있었지~!"

ㅎㅎㅎ 저 장흥 장어 숯불구이라는 것이 전라도 장흥이 아니었던 것 같다. 대충 네비에서 찍었는데, 헐! 나름 유명한 집이었나 봐?

1박 2일에도 나왔었다고라? 음 난 본 적 없다만, 뭐 그렇다고 검색이 되니 그런가 보네.

다른 블로거들이 써 놓은 글들을 보면 그렇다 하지만, 난 확인해본 적 없으니 그냥 그러려니 한다만...

이 집에서 장어를 먹는다면, 홀보다는 2층 창가에서 먹는 게 그래도 뷰도 좋고 하니 추천~!

복분자로 특제 소스를 내어와서 찍어 먹을 수 있도록 해주는데, 나름 괜찮다.

양념 잔뜩 해서 굽는 거보다 깔끔하달까? 이 집에서 가장 좋은 점수를 주고 싶은 것은 명이나물을 내어온다는 점이다.

명이나물에 얹고 싶은 밑반찬(특히 매실 장아찌)하고 장어를 함께 싸서 먹으면 느끼함은 사라지고 고소함과 상큼함이 입안을 감돈다.

애피타이저로 나오는 장어 죽은 양도 많고 맛도 좋다. 

단 추가 시에는 추가 요금을 받는단다.

장어 뼈 튀김은 장어구이집에서 빼놓을 수 없는 별미! 

그런데 의외로 뼈 튀김을 내어오는 장어구이집이 많지는 않다. 숯도 당연히 참숯을 쓴다.

우연히 들린 집이지만, 맛집은 맛집이로다.

But.   가격이 좀 많이 비싸다. 2 kg에 13만 원?이었던 듯. (갯장어니까!)

헌데 막혀인 내 혀는 갯장어 건 민물양식 장어 건 별로 구분하지 못한다.

그냥 장어면 마냥 다 좋다.

심지어 나는 칠레나 중국산 장어에도 끔뻑 죽는 사람이다.

물론~ 맛은 구분한다. ㅋㅋㅋ.

13만 원짜리 갯장어는 평생 한번쯤만 먹어보는 걸로 족하다. ㅜㅜ

 
반응형

댓글0